업종별카테고리1 분 분량

VMware, 홈플러스의 데이터 센터 고도화 프로젝트 완료

asian man contactless payment with qr code in supermarket
dowell
  • 낙후된 매장 PC를 VMware 기반 인프라로 옮겨 통합 운영 환경 구축, 간편한 가상 PC 관리 지원
  • 내, 외부 네트워크 트래픽 변화를 추적해 예기치 못 한 장애 대응할 시나리오를 구축

서울 – 2021년 7월 1일 –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부문의 리더인 VMware Korea(대표: 전인호)는 파트너사 굿모닝아이텍(주)과 홈플러스(대표이사: 이제훈)의 데이터 센터 고도화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밝혔다.

홈플러스는 점포에서 발생하는 IT 서비스의 품질을 개선하고자 낙후된 POS 중계 서버를 VMware 기반 환경으로 옮겼다. VMware vSphere Enterprise Advanced가 적용된 신규 운영 환경은 이전보다 안정성을 개선해 다수의 가상 서버를 쉽게 확인, 관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또한 기존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HCI)의 효율성을 재고하고자 VMware vSAN, NSX-T를 도입해 특정 하드웨어에 대한 종속성을 최소화하고 내, 외부에서 발생하는 네트워크 트래픽 변화를 신속하게 추적할 수 있다.

홈플러스는 이번 프로젝트를 추진함으로써 매장에서 발생하는 장애에 빠르게 대처하고 POS 결제 시스템을 포함한 주요 IT 서비스를 안전하게 지원할 시나리오를 구축했다. 지속적으로 인프라의 관리, 운영 현황을 파악하고 일부 장비를 업그레이드해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SDDC)에 필요한 기틀을 마련할 계획이다.

황해권 홈플러스 플랫폼인프라팀장은 “점포 최전선에서 근무하는 직원에게 꼭 필요한 IT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견고하고 유연한 데이터 센터는 필수”라고 하며 “VMware와의 긴밀한 협력은 홈플러스가 리테일 업계에서 디지털 경쟁력을 확보하고, 나아가 고객에게 더욱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근간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나명희 홈플러스 스토어플랫폼팀장은 “VMware 기반의 통합 운영 환경은 중소형 점포매장의 열악한 운영 환경과 노후 서버로 인한 잦은 문제를 최소화하고 장애 대응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해 현업 부서에서 만족”한다고 전했다.

전인호 VMware Korea 사장은 “소프트웨어 중심의 데이터 센터 구축은 디지털 여정으로 향하는 첫 걸음”이라 하면서 “홈플러스는 전광석화와 같은 속도로 진화하는 리테일 업계에서 가상화 데이터 센터가 가져다 주는 가치를 증명하는 사례”라 말했다.